날짜 :2022-07-04 20:38:4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 대작 궁중회화 6점 새롭게 선보여

- 국립고궁박물관 지하 1층 궁중서화실에서 양기훈 작품과 병풍 등 전시, 5. 23.~ -
정호 기자 / 입력 : 2022년 05월 23일
단기4355년

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관장 김인규)은 상설전시 유물 교체를 통해 대작 궁중회화를 새롭게 전시한다. 이번에 전시되는 유물은 근대화가 양기훈(楊基薰, 1843-1911)의 작품 3점과 문방도 병풍 3점 등 총 6점이다.

양기훈은 평양 출신의 화가로 20세기 초 서울에서 활동하며 궁중에서 사용될 작품을 그린 것으로 잘 알려져 있다. 
ⓒ hy인산인터넷신문

이번에 선보이는 작품은 <군안도 병풍>, <매화도 병풍>, <산수일출도 2폭 병풍> 등 3점이다. <군안도 병풍>은 갈대밭 사이의 기러기 무리를 4미터가 넘는 크기의 10폭 병풍에 그린 대작으로 1905년 고종에게 바쳐진 작품이다. 

갈대와 기러기를 그린 ‘노안(蘆雁)’ 주제는 ‘老安(노안)’과 발음이 같아 노년의 평안과 장수를 뜻한다. 고종의 만수무강을 기원하는 뜻에서 ‘노안’을 주제로 궁궐 내부를 장식할 대작 병풍을 제작한 것으로 보인다.

양기훈의 <매화도 병풍>은 국립고궁박물관이 이번에 처음 공개하는 작품이다. 6폭 병풍에 꽃이 만발한 매화나무를 생동감 있게 그린 작품으로, 동시대 화가인 해강(海崗) 김규진(金圭鎭, 1868-1933)이 지은 글이 적혀 있다.
ⓒ hy인산인터넷신문

양기훈은 궁중에서 사용된 것으로 잘 알려져 있는 <매화도 자수 병풍>의 밑그림을 그린 작가로 알려져 있는데, 이번에 공개되는 <매화도 병풍>은 궁중에서 사용된 그림은 아니지만 작가의 매화도 화풍을 살펴볼 수 있다는 점에서 중요한 의미가 있다.

아울러 관람객들이 양기훈의 다양한 작품을 접해볼 수 있도록 산수도와 일출도를 나란히 그린 <산수일출도 2폭 병풍>도 함께 공개한다.
ⓒ hy인산인터넷신문

국립고궁박물관은 일반인들에게 친숙한 주제인 <문방도> 작품 3점(4폭 병풍 1점, 2폭 병풍 2점)도 함께 선보인다. <문방도 병풍>은 서책과 문방구류, 골동품과 도자기, 화초, 과일 등의 소재를 그린 것으로 궁궐 내부를 장식하는 용도로 쓰였다. 각종 진귀한 물건과 경사스러운 의미를 갖는 소재들을 망라하여 당대의 지적이고 문화적인 취향뿐만 아니라 부귀, 장수, 다산 등의 세속적인 열망까지 담아낸 것으로 해석되는 그림이다. 특히, <문방도 4폭 병풍>은 걷어 올린 휘장 안에 물건들이 가득 들어차있는 모습의 독특한 형식으로 그려져 있어 주목된다. 정교한 묘사와 장식적인 구성이 돋보이는 작품으로 궁중장식화의 높은 품격과 화려한 기법을 엿볼 수 있다.

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은 박물관을 찾는 관람객들이 다양한 왕실 유물 콘텐츠를 누릴 수 있도록 상설전시 유물을 주기적으로 교체하고 있다. 특히, 그동안 자주 전시되지 못했던 궁중회화 유물을 적극적으로 공개하여 관람객들이 궁중회화의 다채로운 성격과 아름다움을 느껴볼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 hy인산인터넷신문
정호 기자 / 입력 : 2022년 05월 23일
- Copyrights ⓒhy인산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청도단군성전】 단오아리랑문화제 봉행
【함양군수】 진병영군수 취임식 개최
마천중학교총동문회, 마천인과 함께 하는 청와대 관람 개최
함양군수직 인수위원회 본격활동 시작
【수동면민】을위한음악회 `눈으로 듣는 오카리나`
【함양군수】 서춘수군수 퇴임식 개최
【수동면민】을 위한 찾아가는 음악회 개최
【함양읍】토요무대 22년 첫 공연
【견불사】 6.25 나라사랑 호국음악회 거행
군민이 만드는 상림토요무대 오는 11일부터 본격 운영
포토뉴스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제호 : hy인산인터넷신문 /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2237 / 등록일 : 2016년 11월 24일
발행연월일 : 2016 12월 06일 / 발행인·편집인 : 김윤국 / Tel: 055-963-5008 / Fax : 055-963-5008
발행소 : 경남 함양군 함양읍 고운로 23, 2층(운림리) / 사업자등록증 : 477-10-00534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윤국 / mail: hyinsanews@daum.net
Copyright ⓒ hy인산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8,923
오늘 방문자 수 : 15,083
총 방문자 수 : 33,219,4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