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9-09-22 18:54:5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산청군

새마을금고 발상지 산청에 역사관 건립된다

산청읍 지리 인근 부지에 2020년 완공 예정
사업비 110억원 투입…전시관·교육시설 등

김철상 기자 / 입력 : 2019년 07월 05일
단기4352년 서기2019년

지난 1960년대 우리나라에서 새마을금고가 처음으로 시작된 경남 산청군에 기념전시관과 교육시설 등을 갖춘 대규모 역사관이 건립된다.

5일 산청군은 산청읍 지리 590번지 일원 1만2000㎡규모 부지에 ‘새마을금고 태동지 역사관’이 지어진다고 밝혔다.

새마을금고 중앙회가 직접 시행하는 이 사업은 2019년부터 2020년까지 2년간 모두 110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새마을금고 태동지 기념전시관과 회원 교육시설, 갤러리, 체험관 등의 시설을 건립하게 된다.
ⓒ hy인산인터넷신문

새마을금고는 역사관을 중심으로 새마을금고 관련 상설 전시관과 인재원의 기능을 분담하는 교육관 운영, 산청동의보감촌과 연계한 연수 프로그램 개발 등을 추진할 방침이다.

산청군은 역사관이 건립되면 새마을금고 탄생의 역사와 당시 시대상을 한눈에 볼 수 있는 것은 물론 지역의 문화관광 자원과 연계한 새로운 전시·체험 공간으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전국 금고 회원, 관람객 방문에 따른 산청 홍보와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더불어 새마을금고 최초 발상지가 산청이라는 사실은 지역주민들의 자긍심을 북돋는데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새마을금고 중앙회가 앞으로 발상지를 중심으로 다양한 추가사업을 계획하고 있어 향후 산청에 미치는 파급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
ⓒ hy인산인터넷신문

최초의 새마을금고는 지난 1963년 5월 25일 지금의 산청군 생초면 계남리 하둔마을에서 ‘하둔마을금고’라는 이름으로 시작됐다. 일본에서 상업학교를 나온 권태선(1903년생)씨가 당시 하둔마을 이장 박봉술씨 등과 함께 마을 주민 50여명을 회원으로 처음 설립했다.

이후 산청을 토대로 1963년 말 경남에서만 모두 115개의 마을금고가 설립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1970년 가을부터 시작된 새마을운동에 참여, 새마을금고로 이름을 바꿔 운영되면서 오늘에 이르게 됐다.

이 같은 사실은 새마을금고중앙회가 지난 2013년 창립 50주년을 맞아 펴낸 ‘새마을금고 50년사’에 수록돼 있다. 현재 산청 생초면 계남리 하둔마을 마을회관 앞에 서 있는 새마을금고 발상지임을 알리는 비석을 통해서도 확인 할 수 있다.

산청군은 지난해부터 금고 발상지라는 사실을 부각시켜 역사관 유치를 위해 총력을 기울여 왔다.

한편 새마을금고는 전국 금고 수 1300여개, 거래자수 1900만명, 자산 150조원에 이르는 종합금융협동조합이다.
김철상 기자 / 입력 : 2019년 07월 05일
- Copyrights ⓒhy인산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함양군 ‘자랑스런 함양’ 위해 향우와 소통의 자리 마련
숲속에서 자연과 함께 즐긴다.“합천 루지”체험장 개장
[안의] 연암문화제 학술강연회
[이재우] 함양출신 향우가수 이재우 고향 함양공연
링링의 최대 피해자 2019 함양산삼축제행사
[함양향우가수들] 노래는 사랑을 싣고 산삼가요콘서트
글로벌 함양산삼축제 대박! 36만명 참여 불로장생 기운 만끽
[임순남] 힐링노래교실 회원들 토요무대 장식
함양군 국제우호교류단 글로벌 엑스포 성공개최 이끈다
[인산가] 죽염산업화 32돌 기념행사 개최
포토뉴스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제호 : hy인산인터넷신문 /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2237 / 등록일 : 2016년 11월 24일
발행연월일 : 2016 12월 06일 / 발행인·편집인 : 김윤국 / Tel: 055-963-5008 / Fax : 055-963-5008
발행소 : 경남 함양군 함양읍 고운로 23, 2층(운림리) / 사업자등록증 : 477-10-00534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윤국 / mail: hyinsanews@daum.net
Copyright ⓒ hy인산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2,527
오늘 방문자 수 : 19,204
총 방문자 수 : 11,310,5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