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9-07-22 13:23:2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산청군

국악그룹 ‘젊꾼·소리화’ 산청서 한마당

22일 오후 3시 남사예담촌 기산국악당서
전국 각지 아리랑·민요 등 다양한 무대

김철상 기자 / 입력 : 2019년 06월 20일
단기4352년 서기2019년

평안도와 황해도 등 이북의 소리를 이어나가고 있는 서도소리 그룹 ‘소리화’와 민속음악을 계승·발전하는데 앞장서는 국악그룹 ‘젊꾼’이 산청서 공연을 가진다.

산청군은 오는 22일 오후 3시 단성면 남사예담촌 내 기산국악당에서 열리는 ‘토요상설공연 해설이 있는 기산이야기 – 치유악 힐링콘서트’가 열린다고 밝혔다.

기산국악제전위원회가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 한국관광공사가 후원하는 이번 공연은 누구나 무료로 관람가능하다.
ⓒ hy인산인터넷신문

‘소리화’는 평안도와 황해도 지역의 노래인 서도소리를 연구하고 발전시키기 위해 만들어진 팀이다. 평안남도 무형문화재 제2호 향두계놀이 전수조교인 유지숙 명창의 제자들로 이뤄져 있다.

이들은 소리 뿐 아니라 노래에 어울리는 춤들을 연구해 보는 사람들이 더 풍성한 무대를 접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한국음악 명인전 무대에 오른 바 있으며, 2018 굿 보러가자 공연, 주터키한국문화원 카라반 한국문화의 날 초청공연 ‘한반도 아리랑’에서도 실력을 선보인바 있다.

‘젊꾼’은 민속음악에 근간을 두고 시대적 흐름에 따라 더 좋은 음악으로 계승 발전시켜 대중과 흥을 즐기는 전통그룹이다.

가·무·악을 매개체로 무대를 통해 대중들과 공감하고, 관객과 연주자 사이에 허물을 없애 ‘흥’을 즐길 수 있는 무대를 만들어 나가고 있다.
ⓒ hy인산인터넷신문

노리노리 프로젝트 열한번째 마당 상설노리 ‘젊은 국악’ 공연, 부암아트 기획시리즈 영아티스트 콘서트 공연 등 다양한 무대경험을 가진 팀이다.

두 팀은 이번 공연에서 전국 각 지역의 아리랑과 민요 뿐 아니라 투전풀이, 호적풍류 등 다양한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산청군 관계자는 “기산국악당의 토요상설공연은 오는 7월 13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3시에 열린다”며 “가족들과 함께 즐거운 추억도 만들고 젊고 재능있는 국악인들의 열정적인 무대도 즐겨 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철상 기자 / 입력 : 2019년 06월 20일
- Copyrights ⓒhy인산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함양남계서원등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새마을금고 발상지 산청에 역사관 건립된다
[임명희가요교실] 제1회 행복콘서트 토요무대공연!
함양산삼 SNS 홍보단 함양서 팸투어
[제주인 함양인] 서각예술세계 선보이다
[산청기산국악당] 토요상설무대 상반기 마지막공연
[함양사랑가족합창단] 즐거운 음악회 공연 개최
산청군 정기 인사발령
[산청기산국악당] 대밭극장 우리가락 좋을시고!
[한국임업후계자] 제28회 전국대회 산청서 개최
포토뉴스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제호 : hy인산인터넷신문 /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2237 / 등록일 : 2016년 11월 24일
발행연월일 : 2016 12월 06일 / 발행인·편집인 : 김윤국 / Tel: 055-963-5008 / Fax : 055-963-5008
발행소 : 경남 함양군 함양읍 고운로 23, 2층(운림리) / 사업자등록증 : 477-10-00534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윤국 / mail: hyinsanews@daum.net
Copyright ⓒ hy인산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9,180
오늘 방문자 수 : 11,501
총 방문자 수 : 9,833,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