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24-05-27 16:07:1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원격
뉴스 > 함양군

【기고】 신학기 아동․청소년 학교폭력에 대한 관심을 가지자

NULL
이광훈 기자 / 입력 : 2023년 03월 23일
단기4356년

최근 ‘더글로리’파트2가 세계 1위를 차지하면서 학교폭력에 대해 이슈가 되고 있다.

 여기에 신학기를 맞아 아동․청소년 관련 사건․사고가 연이어 발생하면서 이에 대한 언론보도까지 더해지면서 국민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신학기는 경찰청 학교폭력 통계에 따르면 학교폭력이 제일 많이 일어나는 시기이다.

학교폭력이란 학교폭력예방 및 대책에 관한 법률 제2조에 학교 내외에서 학생을 대상으로 발생한 상해, 폭행 감금, 협박, 약취․유인, 명예훼손, 모욕, 공갈, 강요․강제적인 심부름 및 성폭력, 따돌림, 사이버 따돌림, 정보통신망을 이용한 음란․폭력 정보등에 의하여 신체․정신 또는 재산상의 피해를 수반하는 행위를 말한다.
 
하지만 최근에는 이외에도 카톡 계정 뺏기, 틱톡 가입강요, 선불카드 발급 강요, 킥보드 셔틀 발생 등 신종유형의 학교폭력이 발생하고 있다. 
↑↑ 여성청소년계 경위 김기선
ⓒ hy인산인터넷신문

예전에는 단순한 폭행, 공갈 이러한 행위만 학교폭력이라고 규정하였다면 최근에는 변화하는 사회환경에 맞게 학교폭력 유형을 좀 더 넓게 생각할 필요가 있다.

 ‘지금 내가 당하고 있는 게 학교폭력이 맞나‘라는 의문이 든다면 언제든 부모님이나 선생님과 이야기를 해보는 것이 중요하다. 혼자서 친구와의 사이의 걱정해 고민을 하고 알리지 않는다면 나중에 더 큰 피해를 당할 수 있기 때문이다. 

주변에 알리기 싫거나 곤란한 경우라면 ’117‘이나 학교전담경찰관에게 문의해 보는 것도 가능하다.
신학기 아동․청소년들이 낯선 환경에서 적응하기란 쉽지 않다. 이러한 시기에 학교폭력이 발생한다

 해도 도움을 요청하기란 쉽지 않을 수 있다. 
이때 우리 어른들이 아이들에게 조금만 더 관심을 가지고 지켜본다면 아이가 갑자기 말이 없어졌다던지, 돈을 갑자기 많이 달라고 한다던지 평소와 다른 점을 쉽게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더글로리’에서 피해자가 부모, 경찰, 학교에 도움을 요청하였으나 그 당시 아무도 피해자에게 도움을 주지 않았다. ‘그 당시 한명이라도 그 피해자에게 도움을 주었다면 그 피해자는 다른 삶을 살지 않았을까?’라는 생각이 든다. 우리도 지금 주변에 아동이나 청소년이 우리에게 도움의 손길을 내밀지 않았나? 라는 생각으로 주위를 한번 둘러보길 바란다.
여성청소년계 경위 김기선
이광훈 기자 / 입력 : 2023년 03월 23일
- Copyrights ⓒhy인산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2024년 마천면 초•중학교 총동문회 이·취임식 및 총동문 대축제..
2024년 재경병곡면향우회(회장 이혜숙) 제27차 정기총회..
【읍면소식】 함양읍 마천면 휴천면 유림면 수동면 지곡면 안의면 서하면 서상면 백전면 병곡면.....
평창군 주 요 행 사 및 미담사례..
2024년 재외함양군향우회연합회 정기총회 개최..
【읍면소식】 함양읍 마천면 휴천면 유림면 수동면 지곡면 안의면 서하면 서상면 백전면 병곡면.....
경복궁관리소, 종로경찰서-종로구청과 경복궁 궁장외곽 합동 순찰대 발족..
2024. 『 함양형 봄봄 사회봉사 프로젝트 』..
【읍면소식】 함양읍 마천면 휴천면 유림면 수동면 지곡면 안의면 서하면 서상면 백전면 병곡면.....
【읍면소식】 함양읍 마천면 휴천면 유림면 수동면 지곡면 안의면 서하면 서상면 백전면 병곡면.....
포토뉴스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제호 : hy인산인터넷신문 /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2237 / 등록일 : 2016년 11월 24일
발행연월일 : 2016 12월 06일 / 발행인·편집인 : 김윤국 / Tel: 055-963-5008 / Fax : 055-963-5008
발행소 : 경남 함양군 함양읍 고운로 23, 2층(운림리) / 사업자등록증 : 477-10-00534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윤국 / mail: hyinsanews@daum.net
Copyright ⓒ hy인산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0,849
오늘 방문자 수 : 5,980
총 방문자 수 : 43,357,5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