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20-11-29 00:57:3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산청군

남사당 마지막 후예 풍물 명인들의 공연 펼쳐진다

산청 남사예담촌서 ‘마스터 명인전’
31일 오후 2시 기산국악당 야외무대서

김철상 기자 / 입력 : 2020년 10월 29일
단기4353년

남사당의 마지막 후예로 불리는 풍물놀이의 명인들이 산청군 남사예담촌 기산국악당에서 한바탕 신명나는 놀음을 펼친다.

오는 31일 오후 2시 단성면 남사예담촌 내 기산국악당 열리는 이번 공연은 기산국악제전위원회가 주최·주관한다.
ⓒ hy인산인터넷신문

경남문화예술진흥원과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공연예술창작활성화사업 공모에 선정된데 따른 것이다.

누구나 무료로 관람가능한 이번 ‘마스터 명인전’은 사물놀이를 비롯해 소고춤, 쇠놀음, 채상소고, 열두발 상모와 설장구, 판굿 등 우리나라 연희음악의 정수를 선보인다.
ⓒ hy인산인터넷신문

소고춤의 명인이자 대한민국 사물놀이의 창시자 최종실 기산국악제전위원장과 호남여성농악보존회 이사장이자 상쇠놀음의 명인인 유순자 명인이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또 국가무형문화제 제3호 남사당놀이 꼭두쇠인 지운하 명인의 열두발 상모 공연, 솟대쟁이패 복원을 위해 헌신해온 ‘채상소고의 명인’ 김선옥 명인, 남원농악의 수장이자 부들상모의 명인 류명철 명인, 설장고의 명인 김동언 명인의 공연도 감상할 수 있다.
ⓒ hy인산인터넷신문

이외에도 타악그룹 ‘송포’와 무용수 김은희, 조아라, 이봉주, 정진미, 사회에 김보성이 참여한다.

산청군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평소 접하기 힘은 명인들의 무대를 만날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이 될 것”이라며 “사물놀이는 70~80년대 전 세계에 원조 한류 바람을 불러일으킨 우수한 한국 타악 문화다. 사물놀이의 원류라 할 수 있는 풍물놀이 명인들의 무대에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말했다.
ⓒ hy인산인터넷신문
ⓒ hy인산인터넷신문
김철상 기자 / 입력 : 2020년 10월 29일
- Copyrights ⓒhy인산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서울청춘합창단] 산청서 방방곡곡 찾아가는 음악회 개최
(국영문 동시 게제) 유네스코아태무형유산센터, 국제 비즈니스 대상(IBA) 금상
[지리산문학회] 15회 문학제 및 2020 전국시인대회
[김윤세]의 인문학강죄 고운선생과인산생의 함양사랑
합천호텔건립사업 추진 MOA(이행협약) 체결
기산국악당에서 펼쳐진 신명나는 소고춤
(재)거창문화재단, 2020 현대회화 15인 ‘어제와 오늘 전’ 개최
시민단체들, “반도건설 편법증여의혹 세무조사 실시” 촉구
사천시, 도의원 초청 간담회 개최
산엔청쇼핑몰 ‘밥이 보약’ 햅쌀 특별할인
포토뉴스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제호 : hy인산인터넷신문 /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2237 / 등록일 : 2016년 11월 24일
발행연월일 : 2016 12월 06일 / 발행인·편집인 : 김윤국 / Tel: 055-963-5008 / Fax : 055-963-5008
발행소 : 경남 함양군 함양읍 고운로 23, 2층(운림리) / 사업자등록증 : 477-10-00534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윤국 / mail: hyinsanews@daum.net
Copyright ⓒ hy인산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0,061
오늘 방문자 수 : 1,207
총 방문자 수 : 23,291,4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