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8-12-16 19:40:2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기업·기타

패럴림픽 보고, 봉평장의 다채로운 거리공연 즐기세요~


김철상 기자 / 입력 : 2018년 03월 16일
단기43541년 서기2018년

이효석 소설 ‘메밀꽃 필 무렵’의 주무대인 봉평장에서 3월 17일 오후 1시 ‘악단광칠’이 콘서트와 공연예술을 선보인다.

옛 황해도 음악을 바탕으로 원곡의 깊은 감성을 현대적으로 절묘하게 담아낸 독특한 콘서트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 hy인산인터넷신문

봉평장은 끝자리 2일, 7일에 서며, 2015년 문화관광형 시장육성사업에 선정되어 3년차 사업을 2017년 완료했다.

이번 사업을 통하여 봉평장은 인위적 현대화 설비가 아닌 자연 그대로의 시장으로 ‘기본에 충실한 것이 차별화 하는 것이다’는 주제로 불편함이 없는 깨끗한 시장, 믿을 수 있는 투명한 상품, 특산물(메밀, 더덕)을 활용한 먹거리로 자연친화적 시장을 만들었다.
ⓒ hy인산인터넷신문

또한, 테마특화거리 조성을 통한 환경개선과 메밀꽃과 이효석의 작품을 테마로한 포토존이 시장 곳곳에 구성되어 봉평장을 소설과 어우러지는 특색 있는 공간으로 변모되었다.

봉평전통시장 상인회(회장 김형일)는 올림픽과 패럴림픽 기간 동안 봉평장을 찾아준 내·외국인을 환영하는 의미에서, 전 상가마다 태극기와 올림픽 참여국 국기를 함께 내걸었으며, 시장 상인회 사무실을 강원도 문화도민운동협의회에 최소한의 공공요금만 납부하도록 하고 무상으로 제공하였다.

또한 상가 몇 곳에서는 청사초롱과 현수막으로 특별히 환영 분위기를 조성하여 방문객의 눈길을 끌었다.
ⓒ hy인산인터넷신문

이정의 경제체육과장은 “진정한 올림픽의 완성 패럴림픽도 보고 문학과 자연이 공존하는 봉평장의 시골정취도 느끼길 바란다.”며, “앞으로 봉평장을 지역의 문화, 관광 콘텐츠와 연계하여 평창군의 명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봉평에는 패럴림픽 기간 동안 무료입장이 가능한 무이예술관과 임시 개장한 달빛공원, 이효석문학관, 허브나라 등 유명한 관광지가 자리하고 있어, 평창을 방문할 때 시 꼭 둘러봐야 할 명소로 손꼽히고 있다.
김철상 기자 / 입력 : 2018년 03월 16일
- Copyrights ⓒhy인산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강혜련개인전] 자연회상 17회 강혜련작가 회귀전
안의초등학교 축구부, 유니폼 기증으로 날개 달다!
‘항노화 함양농식품’ 싣고, 베트남을 항해하다
함양군청 2018 크리스마스 트리 점등
서춘수 함양군수, 예산확보 위해 국회 집중 공략
인산무술도장 체력은 국력
정유근 노래교실 송년의 밤 성료
[지리산함양시장] 고객감사 홍보대사 팬사인회
함양 지리산산양삼산업특구선정, 일자리 확 늘어난다
[함양교육청] 제30회 함양교육상 시상식 개최
포토뉴스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제호 : hy인산인터넷신문 /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2237 / 등록일 : 2016년 11월 24일
발행연월일 : 2016 12월 06일 / 발행인·편집인 : 김윤국 / Tel: 055-963-5008 / Fax : 055-963-5008
발행소 : 경남 함양군 함양읍 고운로 23, 2층(운림리) / 사업자등록증 : 477-10-00534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윤국 / mail: hyinsanews@daum.net
Copyright ⓒ hy인산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7,013
오늘 방문자 수 : 13,865
총 방문자 수 : 5,430,9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