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8-12-13 13:11:3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재청

일제 때 사라진 돈의문, 증강현실로 104년 만에 되살린다

- 문화재 디지털 재현과 문화콘텐츠 개발‧활용을 위한 문화재 민관협력 -
- 문화재청-서울시-우미건설-제일기획 협약식 개최 / 12.6. 10시 -

정호 기자 / 입력 : 2018년 12월 06일
단기4351년 서기2018년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서울시(시장 박원순), 우미건설(대표이사 이석준), 제일기획(대표이사 유정근)과 함께 6일 오전 10시 서울 국립고궁박물관 강당에서 ‘문화재 디지털 재현 및 역사문화도시 활성화’ 협약식을 개최한다.

이번 사업은 지금은 사라진 문화재를 디지털기술로 재현‧복원하는 사업에 정부와 지자체‧기업이 다자간 협약을 통해 참여하게 되는데, 3‧1운동과 임시정부 100주년을 기념하는 해인 내년부터 시작하며, 첫 대상은 돈의문이다.
ⓒ hy인산인터넷신문

4개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역사문화도시 서울에 있는 한양도성(사적 제10호)의 사대문 중 하나지만 일제강점기에 철거된 후 아직 복원되지 못한 돈의문을 IT기술로 재현하고, 앞으로 ‘돈의문 IT건축 콘텐츠’를 제작해 다양하게 활용하기로 하였다.

협약식은 다자간 협력의 추진과정, 앞으로의 협력사업 소개, 협약서 서명과 문화재지킴이 위촉 등으로 진행하며, 우미건설은 문화재청과의 협약을 통해 60번째 문화재지킴이 협약기관으로 참여하게 된다. ‘문화재청’과 ‘서울시’는 총괄적인 기획과 지원을 담당하고, ‘우미건설’은 문화재지킴이 활동의 동참과 함께 IT건축 재현과 콘텐츠 개발을 후원하기로 하였다. ‘제일기획’은 협력 사업을 수행하면서 홍보 등을 지원한다.

일명 ‘서대문’으로 널리 알려진 ‘돈의문(敦義門)’은 한양도성의 서쪽 대문이며 의로움(義)을 돈독히(敦) 한다는 뜻이 있다. 1396년(태조 5년) 한양도성이 마무리되면서 사대문, 사소문과 함께 돈의문이 처음 설치되었다. 이후 몇 차례 위치를 옮겨 새로 설치되었다가 1422년(세종 4년) 현재 정동사거리에 자리를 잡고 1915년 일제강점기에 도시계획의 도로확장을 이유로 철거되었다.
ⓒ hy인산인터넷신문

돈의문이 디지털 방식으로 재현되면, 시민들은 돈의문이 있었던 자리에서 휴대전화 등 스마트 기기를 활용해 증강현실(AR)로 과거 돈의문의 모습을 체험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돈의문 터 인근에 돈의문을 바탕으로 한 현장체험부스를 운영하여 한양도성과 돈의문의 역사와 이야기를 경험하고 공유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번 협력으로 돈의문 재현‧복원의 현실적 문제를 극복하면서 역사성을 회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문화재청은 4차 산업혁명 시대와 연계된 문화재 디지털 재현‧복원과 융복합 문화콘텐츠 개발로 지속가능한 문화재 보호와 역사문화도시 활성화에 이바지할 것이며, 다양한 문화재의 디지털 재현‧복원을 위해 협력사업의 폭을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이번 협력 사업이 문화재보호의 성공적인 민관협력의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지원과 협력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
정호 기자 / 입력 : 2018년 12월 06일
- Copyrights ⓒhy인산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강혜련개인전] 자연회상 17회 강혜련작가 회귀전
[함초60회] 양하영과 함께하는 가을촛불음악회
안의초등학교 축구부, 유니폼 기증으로 날개 달다!
‘항노화 함양농식품’ 싣고, 베트남을 항해하다
함양군청 2018 크리스마스 트리 점등
서춘수 함양군수, 예산확보 위해 국회 집중 공략
[지리산함양시장] 고객감사 홍보대사 팬사인회
[함양교육청] 제30회 함양교육상 시상식 개최
[다볕빅밴드] 제6회 정기연주회
함양 연꽃어린이집 제14회 음률발표회
포토뉴스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제호 : hy인산인터넷신문 /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2237 / 등록일 : 2016년 11월 24일
발행연월일 : 2016 12월 06일 / 발행인·편집인 : 김윤국 / Tel: 055-963-5008 / Fax : 055-963-5008
발행소 : 경남 함양군 함양읍 고운로 23, 2층(운림리) / 사업자등록증 : 477-10-00534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윤국 / mail: hyinsanews@daum.net
Copyright ⓒ hy인산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3,821
오늘 방문자 수 : 11,483
총 방문자 수 : 5,373,112